독일발관리 푸스플레게란 무엇일까요?

푸스-플레게(Fuss-Pflege)는 유럽과 독일에서 발전되고,

독일에서 일반화된 <발 관리 기법>으로서,

발 전문 도구와 기계를 이용하여 발의 피부와 발톱에 생길 수 있는

문제를 예방하고 관리하는 분야입니다.

푸스(Fuss)는 영어의 foot, 플레게(Pflege)는 care로서 한국말로

그대로 옮기면 <발 관리>가 되며, <미용학적 관리>와
<의학적발관리>의 <중간적 개념의 관리>라고 할 수 있습니다.

예를 들면 파고드는 발톱(내성발톱)을

가위나 도구만을 이용해서 관리하는 것을

<미용적발관리>라고 한다면, 병원에서 수술을 통해

발톱을 뽑는 것은<의학적발관리>고 할 수 있습니다.

그리고 <푸스-플레게>는 발톱을 뽑지 않고 교정을

(3TO Spange/Gold Spange)

통해 통증 없이 관리하는 그 중간적 방법입니다.

발 관리에 관한 참고문헌이 처음으로 1762년 영국에서 발행되었고,

그 후 계속해서 프랑스와 유럽 전역에서 여러 관련서적이 출간 되었으며

동시에 여러 가지 발 관리 도구들도 개발되었습니다.

1900년에 발간된(by Lion Hymann) 자연치료 교육서적을 보면,

발을 하나의 전문분야로 인정하고 전문가를 양성하였음을 알 수 있으며,

그 후 오늘까지 <발관리사>의 교육과 활동이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습니다.

특히 독일은 이 분야를 더욱 발전시키고

일반화 시켜 발 관련 산업의 선두주자로서

자리 매김을 하고 있으며, 현재 Gerlach, Ruck, Sueda, Sixtus 등의

전문 회사들이 활발히 활동하고 있습니다.

또한 발에 관한 문제를 족부 정형외과와

피부과 그리고 발 관리사들이 잘 협조하고,

자기직분에 맞는 역할 분담을 성실히

수행하여 발 환자들에게 많은 혜택을 주고있습니다.

발관리는 버퍼나 가위 등을 이용해서 관리하는 <일반적발관리:페디큐어>와

수술을 통한 <의학적발관리>로 나눌 수 있는데,

<푸스플레게>는 전문도구를 이용하여 피부의 각질과 굳은살,

발톱의 변형 그리고 발구조의 변형까지도 통증없이 케어하고 보정및

교정을(3TO Spange/ Gold Spange) 통해

관리하는 그 중간적 형태의 발관리 기법입니다.

푸스-플레게로 관리할 수 있는 분야

  • 발 피부관리: 굳은살, 티눈, 각질, 갈라지는 뒤꿈치
  • 발 톱 관 리: 두꺼운 발톱, 무좀발톱, 파고드는 발톱
  • 발 구조관리: 무지외반, 편평족, 요족, 외반족, 망치발가락
  • 발 순환관리: 리플렉스 마사지(상응), 림프마사지
  • 그 외 관 리: 발을 보호, 관리하는 제품을 추천

(깔창, 실리콘, 크림, 교정기,신발 등)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